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visual

News & Events

  • 공지사항
  • Photo News
  • 자료실
  • FAQ
  • 관련사이트
  • 오시는 길
banner

home > 알림정보 > News & Events

channel
  • eng
  • chn
print

News & Events

토익에 메신저 채팅 예문 나온다
이름 : 최고관리자 | 작성일 : 2015.11.06 11:39 | 조회수 : 1796

2016년 5월부터 문제유형 일부 변경… 듣기 영역엔 3명 이상 화자 등장
“난도-전체 문항수엔 변화 없어”
 

 

 

토익(TOEIC)이 내년 5월 29일 치러지는 시험부터 듣기 영역에서 3명 이상의 화자가 등장하는 문제가 출제되고, 메신저 채팅 대화문이 출제되는 등 달라진 영어환경에 맞춰 10년 만에 일부 개편된다.  

토익 출제를 주관하는 미국 ETS는 5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내년 5월 29일 시험부터 적용될 새 문제 유형과 영역별 문항 수 변동 내용을 공개했다. 토익 문제가 개편되는 것은 영국과 호주의 발음 등을 추가하고 난도를 다소 높였던 2006년 이후 10년 만이다.

개편안에 따르면 듣기(L/C) 영역은 전체 문항 수(100개)와 배점(495점), 제한시간(45분)은 그대로지만 파트별 문항 수가 달라지고, 새로운 유형의 문제가 추가된다. 먼저 10문항이던 파트1(사진 묘사)과 30문항이던 파트2(질의응답)의 문항 수가 각각 6문항, 25문항으로 줄어든다. 읽기(R/C) 영역은 문항 수(100문항), 시간(75분), 배점(495점)이 기존과 동일하다. 다만 파트5(단문 공란 메우기)의 문항 수가 30문항으로 10문항 줄고, 12문항인 파트6(장문 공란 메우기)와 48문항인 파트7(지문 독해)의 문항 수가 16문항, 54문항으로 각각 늘어난다. 특히 온라인 대화가 일상화된 환경을 반영해 메신저, 채팅 등을 통한 대화문도 추가되고, 주어진 문장이 지문 속 어디에 들어가야 하는지를 찾는 식의 문제도 새롭게 출제된다. 난도가 높아지는 것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 ETS 관계자는 “난도와 전체 문항 수, 성적 체계, 문제 수준은 그대로 유지된다”고 설명했다.  

유성열 기자 ryu@donga.com

 

IP : 168.188.120.***
QRcode
%s1 / %s2
 
List Gallery Webzine RSS FEED

번호 파일 제목 이름 작성일 조회수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7.02.28 1,997
71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6.12.28 660
70 pn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6.01.26 3,275
69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6.01.12 1,665
68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2.21 1,685
67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2.10 1,743
66 pn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1.30 1,721
65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1.27 2,005
64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1.24 1,714
63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1.09 1,743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1.06 1,797
61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1.05 1,928
60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1.03 1,958
59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1.02 1,996
58 pn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0.23 1,780
57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0.16 1,857
56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9.01 2,606
55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8.19 2,196
54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8.17 2,184
53 etc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8.13 2,004
52 jpg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8.07 2,108

상단으로 올라가기